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



    박원순 시장 실종

    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



    박원순 서울시장이 2020년 7월 10일 자정 무렵 숨진 채 발견됬습니다. 9일 오전 공관을 떠난 뒤 연락이 두절돼 오후 5시쯤 실종 신고가 접수됬습니다.


    2020년 7월 9일 오전 박원순 시장은 몸 상태가 좋지 않다며 출근하지 않았고, 오후에 예정되어 있던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 면담도 취소한 후 오전 10시 44분 종로구 가회동 소재 서울특별시장 공관에서 나와 청색 모자를 푹 눌러 쓰고 하얀색 마스크를 착용한 채, 흰 셔츠 위에 남색 점퍼를 걸쳐 입고 서울시 브랜드 ‘I·SEOUL·U’가 적힌 배낭을 등에 메고 외출한 후 연락이 두절되었습니다. 1차 브리핑에 따르면 오전 10시 53분 와룡공원 CCTV에 박원순 시장의 모습이 마지막으로 잡혔습니다.


    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


    2차 브리핑에 따르면 자택에서부터 택시를 이용하여 와룡공원 근처까지 이동, 도보로 산책로를 올라간 것으로 확인이 됬습니다.


    실종 신고 직후, 박원순의 유튜브 채널이 숨김 또는 삭제 처리되었으며 인스타그램 계정 또한 비공개 처리되었습니다. 이어서 페이스북에서는 7월 7일, 트위터에서는 7월 8일에 마지막 게시물이 올라온 이후 아직 갱신이 되지 않고 있다. 해당 계정들을 박원순 본인이 직접 비공개 처리하였는지, 해당 계정들을 관리하는 비서진이 비공개 처리를 하였는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


    2020년 7월 10일 오전 0시 1분, 성북구 숙정문 인근 한국가구박물관 주변에서 박원순 시장이 수색 약 8시간 만에 숨진 채 발견되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7월 10일 새벽, 경찰은 일단 타살 혐의점이 없다고 발표함으로서 자살 쪽으로 무게추가 많이 기울은 상태입니다. 만에 하나 자살이 아닐 경우도 있겠지만, 그랬다간 박원순 본인의 죽음에 누가, 왜?라는 의문까지 추가로 붙어 파급력이 기하급수가 될 것은 자명한 상황입니다.


    오전 3시 30분, 시신은 서울 종로구 연건동 서울대학교병원에 안치되었습니다.



    박원순 시장 수색 과정

    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



    2020년 7월 9일

    • 오전 10시 40분 서울시청 기자들에게 '서울시장 공개 일정 취소 지침'이라는 제목의 문자메시지를 보냈습니다.기사 (세계일보)
    • 이날 오전 10시44분쯤 종로구 가회동 시장공관을 나와 짙은색 점퍼에 검은색 바지, 회색 구두, 검은색 배낭을 메고 연락이 두절됬습니다.기사 (연합뉴스)
    • CCTV 영상에는 오전 10시 48분~49분쯤 동주민센터 앞에서 누군가를 기다리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 오전 10시 53분 박원순 시장이 와룡공원 CCTV에 마지막으로 모습을 드러냈다.기사(마이 데일리)가 와룡공원 성곽길을 걸어가는 모습이 포착됬습니다.JTBC의 후속 보도에 따르면 그는 고개를 숙인 채 움직였고, 한 여성과 마주쳤을 때 다급한 모습이 포착됬습니다.
    • 낮 12시부터 오후 1시쯤 박 씨는 딸과 통화했습니다.기사 (연합뉴스)
    • 알고 보니 오후 1시쯤 비서와 통화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기사 (TV조선)
    • 오후 3시49분 성북동 핀란드 대사관 근처에서 휴대전화를 사용했고, 이후 전화 신호가 끊겼습니다.기사(중앙일보)
    • 오후 5시17분쯤 딸이 "아버지가 유언장과 같은 말을 하고 4~5시간 전 관저를 나섰는데 전화가 꺼져 있었다"고 경찰에 실종신고를 했습니다.기사(세계일보), 기사(연합뉴스), 기사(서울신문) 기사(JTBC)
    • 경찰은 오후 5시 30분부터 1차 수색에 들어갔다.
    • 오후 5시42분 소방당국도 경찰의 협조 요청에 따라 수색에 동참했습니다.
    • 1차 수색은 오후 9시 30분에 끝났습니다.
    • 경찰과 소방당국은 이날 오후 10시26분 첫 공식 브리핑을 열었습니다.기사 (연합뉴스TV)
    • 두 번째 수색은 오후 10시 30분부터 시작됬습니다.기사(사실)
    • 오후 10시 40분 와룡공원 수색대가 700명으로 늘어났다.기사 (서울신문)
    • 오후 11시 39분에는 총 773명(경찰 635명, 소방관 138명)과 드론 6명, 개 9마리가 밤새 수색하겠다고 밝혔다.
    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


    2020년 7월 10일

    • 오전 0시 1분 소방대원들이 박원순 시장의 시신을 발견한 뒤 발견 현장에 경찰이 추가로 투입됬습니다. 이어 현장 감식은 경찰이 진행했습니다.
    • 오전 2시 경찰 당국의 두 번째 공식 브리핑이 열렸다.
    • 오전 3시 1분 박 시장의 시신이 구급차로 옮겨졌습니다.
    • 오전 3시30분 종로구 연건동 서울대병원에 시신이 안치됬습니다.


    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

    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


    아직까지 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에 대해선 자세히 알려진 바는 없습니다. 여직원 성추행 의혹이라는 보도가 있긴 했지만, 확실하지 않은 만큼, 스스로 목숨을 끊게 된 원인이라고는 보기 힘듭니다. 아직 정확한 사망 원인도 나오지 않은 만큼, 아침 뉴스 이후에 자세한 내용이 나올 것 같습니다.


    박원순 시장 사망 영향

    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박원순 시장 사망 원인


    박원순 시장이 임기 중 사망하면서 그린벨트 유지와 재건축 규제 입장이 흔들릴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박원순 시장의 7기 공약과 청년·취약계층 지원 및 도시재생에 역점을 두고 추진해온 힘이 작용했을 가능성이 큽니다. 계획은 약해질 것이다. 서정협 부시장이 2021년 재보궐선거를 앞두고 시장 역할을 하고 있지만 연기라는 한계로 서울시내 권력 공백이 생길 가능성도 있다. 또 서울시장이 정부 대 정부 관계에서 정치적 영향력을 행사해 사회적 파장이 클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 사건으로 광역단체장 공석이 추가됬습니다. 박원순 시장이 사망하면서 2021년 재보선까지 수개월 동안 제1시장, 제2시장 등이 공석인 상태여서 재보선으로 당선되는 초유의 사태가 일어났습니다. 따라서 박원순 후보가 당선된 2011년 하반기보다 더 주목받는 재보선이 될 가능성이 높고, 사실상 2022년 3월 20대 대선의 서막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